navertv audioclip facebook naverblog youtube
  • 공지사항 동영상Tip 원격제어 기업교육
강신주의 장자 읽기
속세를 초월한 '신선사상'으로 오해되어온 장자의 철학을 현실참여적인 실천철학으로 재해석하다! 철학자 강신주가 제안하는 새로운 장자 읽기!
수강료 : 0원 (적립5% : 최대0 원)
강사 : 강신주
구성 : 총 1강 | 2교시 | 1시간22분
교재 : 강의록 없음
수강 기간 : 6개월
지원사항 :
제작년도 : 2016년 | 고화질
 
 
안*민 님
김*나 님
박*혁 님

신선의 탈을 벗은 장자, 소
통과 연대의 철학으로 거듭나다!

철학자 강신주가 제시하는 새로운 장자 읽기!


신선사상으로 오해되어 온 장자 사상의 실천적 성격을 복권시키다!

노장사상으로 일축되어 온 장자적 사유의 특이성을 밝혀내다!



"장자는 타자와의 소통이라는 불가능한 듯 보이는 과제를 자신의 철학적인 문제로 끌어안고 집요하게 사유했던 사람이다."

-강신주, <장자, 차이를 횡단하는 즐거운 모험> 중에서 


구플레이어 고화질 일반화질 음성
  • 회 차
  • 제 목
  • 시 간
  • 보 기
1강 강신주의 장자 읽기 82분
1교시 -   강신주의 장자 읽기 (1) 54분 1강 1교시 강의보기
2교시 -   강신주의 장자 읽기 (2) 28분 1강 2교시 강의보기
강신주 (철학자)


문사철(文史哲) 기획위원으로 서울대에서 철학 석사 학위를,

연세대학교 대학원에서 「장자철학에서의 소통의 논리」로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노장사상을 전공했지만 서양철학에도 해박하며, 

강연과 저서를 통해 '쉽게 읽히는 인문학'을 모토로 

'철학의 대중화'에 힘을 쏟고 있다. 

동서비교철학과 고대와 현대를 넘나들며 소통을 시도하는 

다수의 철학 베스트셀러를 집필하였다.

- 저서
『철학 VS 철학』(오월의봄, 2016)
『비상경보기』(동녘, 2016)
『강신주의 노자 혹은 장자』(오월의봄, 2015)
『매달린 절벽에서 손을 뗄 수 있는가?』(동녘, 2014)
『망각과 자유』(갈라파고스, 2014)
『강신주의 감정수업』(민음사, 2013)
『강신주의 다상담1,2,3』(동녘, 2013)
『강신주의 맨얼굴의 철학 당당한 인문학』(시대의 창, 2013)
『김수영을 위하여』(천년의 상상, 2012)
『철학이 필요한 시간』(사계절, 2011)
『제자백가의 귀환 1,2』(사계절, 2011)
『철학적 시 읽기의 즐거움』(동녘, 2011)
『상처받지 않을 권리』(프로시네스, 2009)
『대한민국 청소년에게』(바이북스, 2008)
『망각과 자유』(생각의나무, 2008)
『장자, 차이를 횡단하는 즐거운 모험』(그린비, 2007)
『회남자 & 황제내경』(김영사, 2007)
『동양의 고전을 읽는다 2』(휴머니스트, 2006)
『스승 이통과의 만남과 대화』(이학사, 2006)
『철학, 삶을 만나다』(이학사, 2006)
『생각하고 토론하는 중국 철학 이야기』(책세상, 2006)
『공자 & 맹자』(김영사, 2006)
『장자 & 노자 』(김영사, 2006)
『회남자 & 황제내경』(김영사, 2006)
『노자(老子) - 국가의 발견과 제국의 형이상학』(태학사, 2004)
『장자의 철학』(태학사, 2004)
『장자 - 타자와의 소통과 주체의 변형』(태학사, 2003)
- 논문
「장자철학에서의 소통의 논리」
 
  • 번 호
  • 제 목
  • 작성자
우수 역시 강신주 안*민
진짜 장자가 신선사상이 아니였네요ㅎㅎㅎ 장자에 대한 새로운 해석이라 매우 흥미로운 강의였습니다.
우수 장자를 이해하려면 김*나
장자를 이해하려면 강신주 선생님의 이 강의를 먼저 들어야합니다. 장자를 이해하려면 장자를 읽는 독법이 필요하거든요. 훌륭한 강의입니다.
우수 관점의 다양성 박*혁
강의 잘 들었습니다. 송나라 사람이 모자를 팔러 위나라로 갔더니 위나라 사람들이 머리가 짧고 문신을 하여 모자를 팔 수 없다는 에피소드는 얼핏 어리석은 송나라 사람을 비판하는 듯 보이지만 인간은 그 상황을 예상하기 어렵고 그렇게 때문에 실수를 하는 것이 당연하다는 관점으로 강의를 해주셨습니다. 매우 신선하였습니다. 자칫하면 장자를 공자의 논어처럼 딱딱하게 교조적으로 해석할 수도 있었는데 넓은 마음의 장자를 느낄 수 있었습니다. 관점의 다양성, 그에 따른 사람의 마음의 크기를 느낄 수 있는 강의였습니다. 감사합니다.
3 장자 서*숙
2 장자! 김*현
1 강신주 작가님 원*희
첫페이지 입니다    1    끝페이지 입니다 



X